방송시간: [화요일 오전 7시 / 오후6시] | 진행자: 패트릭 우

    인공지능 AI기반 음성서비스와 쇼핑

    인공지능 AI기반 음성서비스와 쇼핑

    안녕하십니까? YTN 청취자 여러분 패트릭 우입니다.
    오늘은 인공지능 AI기반 음성서비스와 쇼핑이라는 주제를 가지고 이야길 나눠보겠습니다.

    음성인식 기반 서비스들은 2000년대 후반에 본격적으로 소개되었고 최근에는 생활 곧곧에서 이용되고 있습니다. 인공지능기반이 발전하면서 음성 인식 시스템의 정확도도 크게 높아졌습니다. 구글등의 음성 인식 정확도는 95%이며 사람의 음성인식 수준과 거의 동등한 단계로 발전했습니다. 이미 머신의 영향이 인간의 인식 수준을 크게 따라 잡은 것입니다. 애플은 2011년 처음으로 음성인식 기능인 siri를 선보였는데 그 후 음성 인식 기기들이 늘어나게 되었습니다. 아마존은 2015년에 에코와 가상 비서인 알렉사를 출시하면서 엄청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현재 알렉사 스킬은 3만종이 넘는다고 합니다. 어린아이들이 말을 시작하면서 처음 배우는 단어가 엄마나 아빠가 아니라 알렉사라고 하는 말에 수긍하게 됩니다.

    아마존과 구글은 2700만대의 음성 인식 기기를 미국내에서 판매했습니다. 2017년 스마트 스피커 출하량은 전년대비 700% 증가 하였으며 아마존 에코와 알렉사가 AI 전용기기시장의 70%를 차지하고 있고 구글 홈과 어시스턴트는 미국 전체시장의 23.8%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스마트 스피커를 갖고 있는 사람들은 거의 매일 스피커를 사용하고 있으며 음성 명령으로 가장 많이 사용하는 서비스는 날씨 검색이 60%, 일반 검색은 54%, 재밌는 질문을 해보는것이 53%으로 나타났습니다. 또한, 39%는 길을 찾거나 알람을 목적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미국 전체 인구중 29%는 에코나 구글 홈같은 음성 기반 스마트폰 기기를 가지고 있으며 이들 중 41%는 가까운 미래에 음성으로 쇼핑을 할 것이라고 응답했습니다. 구글과 월마트는 소비자의 판매를 바탕으로한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 고객에게 쇼핑을 유도 합니다. 예를 들어 여러분들께서 사용하는 치약이 다 떨어져 갈때 쯤이면 콜게이트 치약이 $2.99에 세일 중인데 재주문 할까요? 하고 물어볼 것입니다.

    음성인식 스피커의 발전으로 쇼핑이 한결 수월해질 것으로 전망하지만 아직까지는 이용자들이 음성인식 쇼핑에 불편함을 느끼고 있습니다. 아마존은 아마존 에코 스피커, 파이어 TV등 음성 인식기기 사용자를 위한 특별할인을 주고 프라임데이 이전에 구매할 수 있게 하는 등 혜택을 주고 있지만 아직까지는 소비자들이 PC나 모바일을 통한 쇼핑을 선호하고 있습니다. 음성 인식 쇼핑의 장애물로는 목소리 크기, 억양 같은 소통의 문제가 아니라 소비자가 이용할 수 있는 정보의 제한 때문입니다. PC나 모바일의 경우는 다양한 제품을 한눈에 비교 분석이 가능하고 제품 리스트 리뷰등을 손쉽게 볼 수 있지만 음성 인식인 경우는 이같은 정보를 제공하더라도 시간이 오래걸리고 재 확인 하는데 불편하기 때문입니다.

    소비자가 기존의 구매하던 제품의 재구매등은 손쉽게 할 수 있으나 새로운 제품간의 비교나 정보를 제공받는데에 있어서는 제한적입니다. 아마존에서는 이러한 정보제공에 한계를 극복 하고자 화면을 추가한 아마존 에코 쇼, 아마존 스팟 등을 추가하였으나, 온라인 쇼핑의 특징인 유연함이 떨어지기 때문에 업그레이드가 더 필요합니다. 아마존은 올해 프라임 데이에도 저렴한 가격에 아마존 에코, 에코 스팟, 에코 닷등을 내놓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많은 가정에서 구입할 것입니다. 이는 향후, 아마존 프라임과 연결되어 아마존 판매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것입니다.

    온라인 비즈니스 전반에 걸친 서비스와 컨설팅 필요하신 분들은 비즈텍으로 연락주시면 친절하게 상담해 드리겠습니다. 전화번호: 949-954-5959 또는 이메일 info@biztechus.com


    댓글 이야기! 댓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얼굴'입니다.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