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억9천300만 달러 짜리 메가 밀리언 `잭팟` 터졌다!

    3억9천300만 달러 짜리 메가 밀리언 `잭팟`이 터졌습니다.

    오늘(12일) 언론에 따르면 23-33-53-56-58과 메가볼 6으로 구성된
    당첨 번호가 적힌 복권이 일리노이 주 시카고 인근 팔로스 하이츠의
    닉스 바비큐에서 팔린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번 당첨금은 4월 28일부터 누적된 것으로 메가 밀리언 복권 사상
    역대 5위 금액입니다.

    닉스 바비큐 오너인 닉 안드리쿠풀로스는 "당첨된 복권을 팔았다는
    소식을 듣고 너무 흥분됐다"고 기쁨을 감추지 않았습니다.

    복권 판매점도 약 50만 달러의 인센티브를 받게됩니다.

    메가밀리언 복권은 44개 주에서 판매됩니다.

    한편 이번 주말에는 파워볼 복권의 누적 당첨금이 3억5천600만 달러까지
    올라갔습니다.

    복권 사상 3억 달러 이상의 잭팟 복권이 동시에 등장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매체들은 전했습니다.

    메가 밀리언 잭팟 행운의 주인공이 누구인지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핫클릭!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