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주한미포럼, `제1회 위안부 알리기 포스터 경연대회` 개최

    가주한미포럼이 `제1회 위안부 알리기 포스터 경연대회`를 개최합니다.

    가주한미포럼은 자라나는 청소년과 주류사회에 위안부 문제를
    적극적으로 알리고 교육하기 위해 글렌데일 소녀상 건립 5주년을 맞아,
    제1회 위안부 문제 알리기 포스터 공모를 진행합니다.

    공모 대상은 중학생 및 고등학생이며, 중학교 부문과 고등학교 부문으로 나눠
    대상, 금상, 은상, 동상 등의 수상자에게 상금과 상장이 수여됩니다.

    포스터 사이즈는 18”x 24”이며,
    수채화, 유화, 컴퓨터 그래픽 등 모든 종류 포스터가 가능합니다.
    작품 제출시 이름, 나이, 학년과 학교, 그리고 연락처를 적은 뒤, 뒷면에 부착해 제출해야 합니다.
    제출된 작품은 반환하지 않으며, 저작권은 가주한미포럼에 귀속되며,
    차후 열리게 될 위안부 전시회 등, 위안부 문제를 위한 홍보자료로 쓰이게 됩니다.

    작품은 오는 7월 20일에 마감되며, 우편 접수는 7월17일자 소인마크까지입니다.
    접수 주소는 Steve Kang, 3727 W. 6th St. #300, Los Angeles, CA 90020 입니다.

    수상자 발표와 시상은 오는 7월 28일(토) 오전 11시부터 오후 2시까지
    글렌데일 소녀상 건립 5주년 기념식에서 이루어집니다.

    또한 위안부 문제에 대해 친숙하지 않은 학생들을 위해, 오는 23일(토) 오후 2시부터 오후 4시까지
    글렌데일 지역 어덜트 레크레이션 센터에서 위안부 이슈 강의가 마련되어 있습니다.
    참가를 원하면, kafcinfo@gmail.com 으로 이메일을 보내 등록 가능합니다.

    송주희 기자

    핫클릭!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