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방상원, 이민법안 투표 진행 예정... 청소년의 미래 위해 연방 상원의원에게 전화를 걸어 뜻 전달 촉구

    이번주 연방 상원에서 이민 청소년의 미래를 결정하는 이민 법안에 대한 투표가 진행됩니다.
    이에 미주한인봉사교육단체협의회, 민족학교 그리고 하나센터는 청소년을 위한
    드림법안의 통과를 촉구했습니다.

    드림 법안이 통과 될 경우, 미국에서 자란 이민 청소년은 학교를 다니고,
    직장에서 일을 하며, 시민권 취득 기회를 통해 미국에서 그들의 재능을 펼칠 수 있습니다

    현재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는 청소년의 미래를 정치적 담보로 삼고,
    국경의 군사화와 국경 지역 사회 주민 위협, 그리고 다민족 비자를 없애려는 등의
    이민자 차별 정책을 포함시키려하는 가운데, 드림 법안에 이 같은 내용이 포함되지 않고
    청소년을 위한 깨끗한 드림 법안이 통과되도록 적극적인 참여가 필요합니다.

    이에 연방 상원의원에게 전화를 걸어 뜻을 전할 것을 강조했습니다.

    송주희 기자


    핫클릭!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