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T `U턴 로드맵` 발표…"해외 과학 기술 인재 한국으로"

    한국 국가 연구소 대학인 과학 기술 연합 대학원 대학교, UST가
    해외 과학 기술 인재를 한국으로 유치하기 위해 `영 브레인 더블 U턴 로드맵`을
    발표했습니다.

    문길주 UST 총장은 오늘(11일) 로스 앤젤레스에서 기자 간담회를 하고
    재외 동포 자녀와 조기 유학생을 대상으로 한 인턴쉽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신입생 선발을 확대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UST의 해외 인재 유치 전략은 1차로 재외 동포 자녀와 조기 유학생 가운데
    잠재력이 보이는 인재(영 브레인)를 발굴해 UST로 `1차 U턴`시켜
    국가 연구소 대학원의 차별화한 교육을 통해 글로벌 연구 역량을 지닌
    과학 기술 인재로 기르는 것입니다.

    그다음에는 32개 국가 연구소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세계적인 연구소에
    진출하게 하고 최종 단계로는 한국내 산학연 연구기관 핵심 인재로 `2차 U턴`
    시킨다는 전략입니다.

    문길주 총장은 "해외 대학의 인재를 UST로 데려와 1차로 길러낸 다음
    글로벌 연구 기관에 내보냈다가 다시 한국내 연구 기관의 톱 클래스 인재로
    데려온다는 로드맵"이라고 설명했습니다.

    UST는 글로벌 연구 인턴쉽 프로그램을 통해 소수 정예의 이공계 학사생과
    석사생을 선발해 사전 연수 기회를 제공합니다.

    문 총장은 "재외동포 자녀와 조기 유학생을 한국 과학 기술 인재로 성장시키면
    훗날 이들이 한국과 거주국 간 과학 기술 협력의 가교 역할을 하게 된다"며
    "중국의 천인 계획·만인 계획을 뛰어넘는 조기 인재 유치 로드맵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국가 연구 기관에서 연구 활동을 수행하는 UST 학생은 등록금 전액 지원과 달 마다
    박사 과정 최소 160만 원, 석사 과정 최소 120만 원의 생활비를 받습니다.

    UST 재외 국민 특별 전형 기간은 8월 24일 부터 9월 8일 까지, 유학생 일반 전형은
    9월 1일 부터 14일 까지이며, UST 홈페이지(http://www.ust.ac.kr)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핫클릭!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