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중남미 `2017 어메리카 세종 학당 워크숍`

    북미와 중남미 각지에서 한국어 강좌를 하는 세종 학당 교원과 한국어 교육자들이
    로스 앤젤레스에 모여 미주 한글 교육 확대를 위해 워크숍을 합니다.

    세종 학당 재단과 LA 한국 문화원은 오는 16일과 17일 LA 한국 문화원과
    힐튼 로스 엔젤레스 에어포트에서 `2017 어메리카 세종 학당 워크숍`을 연다고
    오늘(10일) 밝혔습니다.

    이번 워크숍에는 미국과 캐나다, 과테말라, 멕시코, 브라질, 아르헨티나, 우루과이,
    칠레, 코스타 리카, 콜롬비아 등 열 나라 18개 세종 학당과 LA 한국어 교육 기관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합니다.

    USC 김남길 동아시아 언어 문화학과 교수가
    `어메리카 지역 한국어 교육 현황과 세종 학당이 나아갈 길`을 주제로 기조 강연합니다.

    이어 1995년부터 한국어 강좌를 해온 LA 한국 문화원과 샌 프란시스코 그리고
    콜롬비아 보고타 세종 학당의 운영 사례를 발표합니다.

    김낙중 LA 한국 문화원장은 "한국어 확산을 위해 헌신해온 모든 분의 노력을 되돌아보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핫클릭!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