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명균 한국 통일부장관 "북한 비핵화, 궤도 올라서면 빠르게 이행될 것"

    조명균 한국 통일부 장관은 북한 비핵화 문제가 궤도에 올라서면
    빠른 속도로 이행될 거라는 기대를 가질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조 장관은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서울지역회의에서 이같이 말하고,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이
    모두 한반도 평화와 북한 비핵화라는 같은 목표와
    분명한 의지를 갖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지난주에 열린 북미 고위급회담에서
    만족할만한 성과가 없었다는 지적에 대해서는
    70년 동안 서로 적대관계로 지내온 상황에서
    모든 게 확 풀리고 진전되는 것을 기대하는 것 자체가 조금 성급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가을로 예정된 남북정상회담은
    남북관계가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로 삼겠다면서
    지속할 수 있는 남북관계로 발전시키고
    제도화하는 방안을 북한과 본격적으로 논의해서 만들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핫클릭!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