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쓰다, 환경보호청이 인정한 ‘연비 좋은 차’ 5년 연속 1위

    마쓰다, 환경보호청이 인정한 ‘연비 좋은 차’ 5년 연속 1위></p>
						

						<p class= 마쓰다는 지난 달 12일(금) 환경보호청, EPA이 발표한
    경량 연료 경제 동향 보고서에서 마쓰다의 2016년 모델이
    가장 높은 조정 연비 차량에 5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고 발표했습니다.

    EPA 보고서는 미국에서 판매되는 차량을 연식 별로 연비 추세를 요약하고
    제조 업체가 조정한 연비를 기준으로 자동차 회사의 순위를 정하는데
    마쓰다의 전체 평균 연비는 갤런 당 29.6 마일로 작년보다
    갤런 당 0.4 마일 정도 개선됐습니다.

    마쓰다는 혁신적인 다양한 엔진과 변속기 그리고 차체의
    스카이액티브 기술을 개발했으며, 고객에게 운전의 즐거움과
    환경 친화적인 차량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김한솔 기자

    핫클릭!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