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까지 가지고 차량 탈취한 범인의 정체

    총까지 가지고 차량 탈취한 범인의 정체></p>
						

						<p class= 다급한 신고를 받은 경찰은 신속하게 출동했습니다.
    67세 여성의 차를 훔쳐 도주하는 범인을 경찰이 추격했는데요.
    차 조수석에는 피해 여성이 여전히 타고 있었습니다.

    경찰의 합동 작전으로 범인을 검거한 결과, 운전석에서 13살 청소년이 끌려나왔습니다.
    이 무모한 소년은 여성에게 총을 겨누고 차를 탈취했는데요.
    놀랍게도 이 사건을 최초로 신고한 사람은 범인 옆좌석에 타고 있던 차 주인이었습니다.
    차 주인 여성은 다친 곳 없이 안전하게 구조됐습니다.

    한편, 무장강도에 납치, 차량 절도 범행까지 저지른 이 소년은 운전면허도 없었고,
    범행 대상도 무작위로 골랐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핫클릭!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