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정인, "북미 새로운 대화 위해 노력해야"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인 문정인 연세대 교수는
    최근 한반도 위기 상황 타개를 위해
    미국과 북한이 새로운 대화를 시작할 노력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문 특보는 아사히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정치적인 수사로 북미가 서로 응수하고 있어
    위기감이 높아지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문 특보는 이어 미국이 북한을 적대시하는 정책을 버리지 않으면
    북한은 교섭에 응하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며
    북미가 서로 자극하지 말고 새로운 대화를 시작하려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문 특보는 이와 함께 한국은 한반도의 긴장이 높아지는 것에 반대한다며
    긴장완화를 위해 대화에 노력하도록 미국을 유도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북한이 한국의 군사회담, 적십자회담 제안에 침묵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서는
    북한의 답변에 기간을 설정하지 않고 있다면서 남북 대화가 실현되면
    핵·미사일 문제 해결에 공헌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핫클릭!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