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F "무역분쟁 미·중 내년 성장률 하향 조정"

    국제통화기금, IMF가
    무역전쟁을 벌이는 미국과 중국의 내년 경제성장률을 각각 하향 조정했습니다.

    IMF는 세계경제전망 보고서를 통해
    미국이 최근 감세법을 통과시키는 등
    건전한 경제 모멘텀을 가지고 있기는 하지만,
    내년 성장률은 올해 2.9%보다는 낮은 2.5%에 그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IMF는 미·중간 무역분쟁으로 인해
    미국의 내년 성장률을 애초 전망치보다 0.2%포인트 하향 조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중국의 성장률은 올해 6.6%로 전망되지만,
    내년에는 6.2%에 머물 것으로 IMF는 예상했습니다.

    중국의 성장률도 미국과의 분쟁에 따른 영향으로
    앞서 전망치보다 0.2% 포인트 낮게 잡은 것입니다.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는 올해 중국이 미국에 수출하는 제품의 절반에 대해
    관세를 부과한 데 이어 관세를 모든 제품으로 확대하겠다고 으름장을 놓고 있습니다.
    마찬가지 중국도 천 100억 달러에 달하는 미국 수입품에 대해 맞불 관세를 부과했습니다.

    핫클릭!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