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 "작년 인공지능 칩 매출 10억 달러"

    인텔이 지난해 10억 달러 어치의 인공지능 용 프로세서 칩을 판매했습니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인텔 데이터 센터 책임자인 나빈 셰노이는
    샌타클라라에서 월가 애널리스트들을 대상으로 한 행사에서
    지난해 제온 프로세서 제품들로 올린 AI 관련 매출은 10억 달러라고 설명했습니다.

    인텔의 지난해 전체 매출은 628억 달러였습니다.

    PC 판매 정체로 인텔은
    모바일·웹 기반 앱의 연산력을 제공하는 데이터 센터의 매출 비중을 높이고 있습니다.
    이런 앱들은 사진이나 음성인식 등 인공지능에 의존하는데,
    그동안 인텔의 핵심 분야였던 중앙처리장치보다는
    엔비디아 등의 그래픽 프로세서들이 인공지능 트레이닝에 더 적합한 것으로 여겨져 왔습니다.

    셰노이는 2022년 인텔에 기회가 될 수 있는 AI 시장의 규모가
    2천 억 달러가 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인텔의 기존 전망치 천 600억달러보다 늘어난 것입니다.

    로이터통신은 인텔이 AI 칩 매출을 공개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지난달 인텔이 시장 예상치에 미치지 못하는 데이터 센터 부문 실적을 발표하고 나서
    주가 하락을 겪었다는 점에서 중요한 수치라고 지적했습니다.

    핫클릭!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