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유럽 32만3천700대 리콜` 공식 확인

    한국에서 잇따른 차량 화재 사태로 리콜을 한 독일의 자동차 업체 BMW가
    유럽에서도 리콜을 진행한다는 사실을 공식 확인했습니다.

    BMW 대변인은 현지 시각 8일 유럽에서 디젤차 32만3천700대를
    리콜한다고 밝혔습니다.

    유럽 리콜 대상 차량 가운데 독일이 9만6천300대로 가장 많고,
    영국이 7만5천 대라고 BMW 측은 확인했습니다.

    프랑스와 이탈리아에서도 각각 2만3천500대와 2만4천700대에 대해
    리콜이 이뤄집니다.

    앞서 BMW는 한국에서 30건 이상의 차량 화재가 발생한 뒤
    지난 7월 26일 한국에서 판매된 10만6천 대에 대해 리콜을 하기로 했습니다.

    독일 현지 언론은 유럽에서의 리콜 원인을 한국과 마찬가지로
    디젤 엔진의 배기 개스 재순환 장치, EGR의 부품 결함에 따른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핫클릭!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