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처럼` 17도로 도수 낮춘다…저도 소주 경쟁 본격화

    `처음처럼` 17도로 도수 낮춘다…저도 소주 경쟁 본격화></p>
						

						<p class= 하이트진로의 참이슬에 이어 롯데주류의 처음처럼도 알코올도수를 낮춥니다.

    롯데주류는 소주 처음처럼 알코올도수를
    현재 17.5도에서 17도로 0.5도 낮춘다고 밝혔습니다.

    한국 국세청에 새로운 도수 제품을 내놓기 위한 신고 절차를 마쳤으며,
    한국시간으로 20일부터 생산에 들어갑니다.
    소비자 판매는 이달 말 시작됩니다.

    롯데주류가 소주 도수를 낮춘 것은
    소주시장의 50%가량을 점유하고 있는 하이트진로가
    주력제품인 참이슬 후레쉬를 0.6도 낮춘 17.2도를 출시했기 때문입니다.

    지방 주류업체인 무학은 알코올도수 16.9도의 좋은데이 소주를,
    대선주조는 알코올도수 16.9도의 시원소주를 각각 선보이고 있습니다.

    핫클릭!


    가장 많이 본 뉴스